두루누리 계산기
 

웹툰으로 보는 두루누리

2017 두루누리 포스트 2 <사회보험가입으로 혜택을 ‘두루누리’세요 - 사용자 편>

관리자 | 2017-11-30 00:00
img











01 [스토리 하나] 카페 편 “3년 이상 함께 할 장기 근속자 원하세요? 보험 드세요.”


두루누리 찾아가는 가입서비스요원 분들이 이왕이면 좀 더 자주 오시면 좋겠어요.”

 

커피전문점 리버브의 한병곤 사장님은 이번 인터뷰 섭외에 흔쾌히 승낙해 주셨습니다.


우리처럼 일손이 자주 바뀌는 서비스업에선 그 분들이 아주 반가운 손님들이라면서 말이죠.

 

석 달 전 가게를 이전해 다시 오픈할 때도 때 맞춰 오시니 저야 아주 편하죠. 바쁠 때 아주 잘됐지 뭐예요. 좀 더 자주 오세요.”

 

사회보험 가입은 사실 근로자보다도 사업주가 더 반기는 일이라는 사장님


앞으로는 일손이 바뀔 때마다 새로 가입해야 하는 그 번거로움까지 해결이 된다면 더 좋겠다고 합니다


근로자가 아니라 사업주가 사회보험 가입을 더 서두르고 싶은 이유가 뭔지 들어봅니다.








서울 용산구 한강대로에 위치한 리버브는 올해 영업을 시작한 새 가게입니다


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커피 등 음료와 간단한 브런치 메뉴를 즐길 수 있어 주변 직장인들이 자주 찾고 있습니다


문을 연지 이제 백여 일, 그러나 사장님의 업력은 이곳으로 가게를 이전하기 전 커리어까지 합쳐 도합 8년에 달합니다


이미 커피전문점 운영에 있어선 A부터 Z까지 다 꿰고 있을 경력이죠





현재는 사장님과 부인, 그리고 1~2명의 직원이 꾸려가고 있지만 


일손이 부족해 좀 더 여유가 생기면 인건비 걱정 없이 한 명 정도 더 확충하고 싶다고 하시네요


그런 점에서 오늘 알려드린 정보는 반가울 수도 있겠습니다.

 

두루누리가 4대 보험 중 고용보험이랑 국민연금을 지원하는 사업인건 알고 있어요

근데 고용보험을 들면 근로자 뿐 아니라 사장인 저도 누릴 수 있는 혜택이 있다고요?”





고용보험을 들게 되면 이렇듯 크게 다섯가지 지원사업의 수혜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


이 중에서도 눈에 띄는 것이 시간선택제 일자리창출지원 분야입니다


아무래도 시간선택제 근무가 주를 이루는 서비스업종에선 해당 근로자의 인건비 일부를 지원한다는 부분에 관심이 갈 수 밖에 없겠습니다.

 

이건 몰랐네요. 한 명 더 뽑고 싶었는데 알아봐야겠어요.”

 

물론, 사회보험을 잊지 않고 가입해 준 모범 사장님들에게만 해당하는 부분입니다





다행히 한병곤 사장님은 근로계약을 맺을 때마다 면접 자리서 보험가입을 적극 소개해 주는 타입입니다


장기적으로 생각해보면 사업주 입장에서도 사회보험 가입이 더 이득이라고요.

 

아무래도 파트타이머를 고용하는 입장에선 이들의 국민보험과 고용보험 보험료 지출을 줄여주는 두루누리 지원 사업이 크게 다가와요그리고 또 하나, 이렇게 신고를 해 놓으면 저 개인적으로도 건강보험을 지역이 아닌 직장 건강보험으로 가입할 수 있으니까 세비 부담이 줄거든요

면접 때마다 우리 가게는 이렇게 보험 처리 확실하게 해 주고 여러분들 우대해 주는 가게다라고 자신 있게 밝힐 수 있는 점도 좋아요.”

 

하지만 더 큰 장점이 있습니다. 오래 근속할 수 있는 사람을 구하기도 훨씬 쉽다는 겁니다.

 

이전 가게에서 3년간 함께 일해 온 경력자가 있어요. 가게 이전하면서 잠시 헤어졌는데 퇴직금도 받고 실업급여까지 다 받게 되니까 그 사람도 이게 너무 좋다는 거예요

게다가 나중에 생각해보면 그 기간 동안 국민연금 납부도 인정되고 말이죠. 해서 여기서 또 같이 일해보자고 했더니 좋다고 하네요. 카페에서 3년 이상 일하고도 또 일하겠다는 사람 만나긴 쉽지 않죠.”


실제로 사장님이 인터넷에 등록한 구인광고를 보면 이와 같은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


아르바이트생을 고용함에도 정규직과 마찬가지로 사회보험 일체를 복리후생으로 정확히 명기함은 물론, 근무기간 또한 비교적 길게 희망하고 있습니다.

 

수년간 함께 할 사람을 얻는 건 큰 행운이라는 사장님, 따라서 보험가입이 더 반갑다고 하네요. 도리어 보험 가입을 꺼리는 건 일하는 사람들 쪽이라고요?




  

면접 보면서 보험 이야기를 꺼내면 절반 정도? 그냥 미가입 상태로 일할 수 있게 해 달라고 그래요

이유는 크게 세 가지인데 첫째 부모님 몰래 아르바이트를 하는 경우, 둘째 가족끼리의 인적소득공제 문제, 셋째 실 수령액으로 조금 더 가져가고 싶다는 이유죠

근데 정말 나중에 돌아올 혜택, 특히 고용보험이나 국민연금에 대해 알고 나면 생각이 달라질 텐데 말예요.”

 

하여 도리어 일하러 오는 사람들에게 한 번 더 보험가입을 하자고 부탁하는 사장님입니다.







02 [스토리 둘] 식당 편 생활의 달인출연 칼국수 명인 기왕이면 보험 들고 오래오래 있어 줘

 

‘SBS 생활의 달인에 출연해 굵직한 면을 만들어내던 그 칼국수 최강달인입니다.


 달인을 만날 수 있는 곳은 신촌입니다. 마포구 백범로1길에 위치한 홍두깨칼국수


이 곳 또한 지난 10년간 옆 건물에서 영업하다 사세확장으로 건물 이전한지 불과 반년 전입니다


뭔가 새 가게인 듯 새 가게 아닌 새 가게 같은 가게랄까요


지난 10여 년 간은 여기보다 조금 작았던 가게에서 달인 부부 내외와 따님까지 세 식구서만 일했다는데, 직원을 네 명 확충한 것은 가게를 옮기고 나서 최근의 일입니다.





칼국수 달인의 경력은 무려 43, 평생 쌓아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


하지만 사회보험이란 개념 자체가 없었던 옛 시절을 비롯해 오순도순 식구끼리만 영업하던 때를 지나고 보니 


정작 직원을 채용하고 사회보험 가입신청이란 것을 해 본 경력은 불과 반년


그래도 요즘 시대에 근로자들 사회보험은 당연히 주인이 들어줘야 하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모범 사장님 되시겠습니다


쫀쫀하게 칼국수를 끊듯 딱 잘라서 이렇게 말씀하시네요. “그거 당연히 들어놔야 하는 거 아니겠느냐.


솔직히 들어 놓는 편이 내 맘도 편하죠. 서류 같은 걸 증빙해야 할 때도 훨씬 편하고. 또 좋은 점이 고용보험이랑 국민연금 60% 지원 혜택 받는 거, 그게 은근 커요.” 




 

달인은 이 업종에선 하루 일하고 그만 두는 사람도 많기에 기왕이면 오래도록 함께 일하는 사람을 구하는 것이 좋다고 말합니다.

 

당연히, 오래 일할 사람이 좋죠. 그래서 아 이 사람, 오래도록 같이 일할 사람이다<

목록보기
이전글 이전 2017 두루누리 포스트 1 <사회보험가입으로 혜택을 ‘두루누리’세요 – 근로자 편>
다음글 다음 2017 두루누리 포스트 3 <사회보험 가입지원에 특별이자율까지?>